설날 황금연휴에 연인·친구와 함께 지하철 타고 놀러가기 좋은 장소 5곳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김민주 기자 =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매년 설 연휴를 맞아 사람들은 사랑하는 가족·연인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오랜만에 찾아온 여유로운 시간에 시간 가는 줄 모르고 휴식을 취하는 이들도 있다.


그러다 보면 그토록 길게 느껴지던 연휴가 한없이 빠르게 지나가버린다.


달콤한 휴식도 좋지만 특별한 일 없이 아까운 연휴가 지나가면 아쉬운 마음이 들기도 한다. 


그렇다고 막상 어디론가 놀러갈 생각을 하니, 어디를 가나 사람들이 북적북적할 것 같아 선뜻 마음이 내키지 않는다.


황금 연휴에 어딘가로 떠나 추억을 만들고 싶지만, 귀성길 정체가 두려워 주저하게 된다면 아래 장소에 주목하자.


지하철을 타고 훌쩍 떠나 색다른 추억을 남길 수 있는 장소 5곳을 모아봤다.


1. 서울 '4대궁'(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


인사이트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매년 명절에는 서울 곳곳에 위치한 '4대궁' 입장이 무료다.


명절과 딱 어울리는 장소인 서울 4대궁에서는 다양한 설맞이 행사도 진행된다.


사랑하는 이와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평소 잘 가지 않던 고궁에서 추억을 남겨보는 것은 어떨까.


2. 한강공원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한강 공원 또한 가족, 연인과 함께 방문하면 좋은 나들이 장소 중 하나다.


눈썰매장, 유람선 등 즐길 거리가 매우 다양하기 때문이다.


특히 여러 지하철역과 가까운 곳에 있어 접근성이 좋다는 장점도 있다.


밤이 되면 아름다운 야경도 펼쳐져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3. 오이도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지하철을 타고 겨울 바다를 보러가고 싶다면 오이도로 떠나면 된다.


굳이 멀리가지 않아도 4호선 종착역인 오이도에서 바다를 만나볼 수 있다.


오이도에서 등대를 배경으로 멋진 사진도 찍고, 맛있는 조개구이도 먹으며 제대로 된 여행 기분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4. 경의중앙선 용문역


인사이트양평 레일바이크 홈페이지


경의중앙선 용문역을 방문하면 한적한 여유가 느껴지는 하루를 보낼 수 있다.


답답한 도시에서 잠시 벗어나 진정한 휴식을 취하기에 제격인 장소다.


용문 오일장과 레일바이크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다양한 볼거리와 더불어 먹거리까지 즐비된 완벽한 곳이다.


5. 춘천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서울을 벗어나 조금 멀리 놀러 가고 싶은 사람들은 경춘선을 타고 춘천으로 떠나보자.


남이섬, 청평사 등 공기 좋은 곳에서 시간을 보내기에 딱 좋은 장소다.


특히 저녁 메뉴로는 '춘천'하면 절대 빼놓을 수 없는 닭갈비를 추천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