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은 뽀시래기인데 '동굴 저음'으로 반전 매력 뽐내는 '갭신갭왕' 스타 5인

인사이트좌측부터 피오, 뷔, 찬희 / YouTube '제목없음xPO', YouTube '비아VIA', YouTube 'SHINY FAIRY'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스타들의 매력 요소에는 비주얼, 몸매, 성격 등이 있다.


특히 끊임없이 말을 하고 노래를 부르는 스타들에게 '목소리'는 매우 중요한 매력 포인트다.


수많은 스타 중 목소리만으로 여심을 녹여버리는 이들이 있다. 바로 풋풋한 외모로 변성기조차 겪지 않았을 것 같지만, 동굴보다 더 깊은 듯한 저음을 자랑하는 스타들이다.


미모와 상반된 목소리로 한번 빠지면 헤어 나올 수 없게 만드는 스타가 누가 있을지 알아보자.


1. 피오


YouTube 'M2'


아이돌 그룹 블락비에서 거친 랩을 선보이는 피오는 연예계에서 '동굴 저음'이라고 유명하다.


해맑은 미소 뒤에 흘러나오는 피오의 허스키한 목소리는 소녀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2. 찬희


YouTube 'crucial harmony'


최근 JTBC 'SKY 캐슬'을 통해 활동 중인 아이돌 그룹 SF9 멤버이자 배우인 찬희는 순수하면서도 청량감 넘치는 미모로 팬들을 대거 양성하고 있다.


찬희는 입만 열면 애교가 가득할 것 같지만 사실 그는 낮은 목소리를 자랑하는 카리스마 래퍼다.


3. 뷔


YouTube 'ibighit'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 뷔는 미성을 가진 다른 멤버들 중에서 가장 낮은 목소리를 자랑한다.


소년미 넘치는 비주얼을 가진 뷔는 노래를 할 때마다 매력적인 보이스로 팬들의 귀를 즐겁게 만들어준다.


4. 남윤수


YouTube '플레이리스트'


웃을 때마다 나타나는 예쁜 보조개와 대형견 같은 깜찍한 비주얼이 포인트인 남윤수에게 목소리는 그의 매력을 한층 업그레이드하게 만들어주는 요소다.


마치 지하 500층에서부터 울려 퍼지는 듯한 남윤수의 목소리를 듣고 있다 보면 어느새 그에게서 헤어 나올 수 없게 된다.


5. 여진구


YouTube 'CosmopolitanKorea'


아역시절부터 활발한 활동을 이어온 여진구는 어느덧 훈훈한 성인 배우가 됐다.


성인이 됐음에도 아직 풋풋한 비주얼을 뽐내는 여진구는 더욱 허스키하고 굵어진 목소리로 누나팬들의 마음을 훔치는 중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