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31일까지 DDP에서 5G 미디어 기술 공개하는 SKT…"혁신적이다"

SK텔레콤이 29일부터 오는 31일까지 서울 동대문플라자에서 열리는 '한국 전자 IT산업 융합 전시회'에 참여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텔레콤


'소셜 VR', '홀로박스' 등 차세대 엔터테인먼트 체험 가능


[인사이트] 서희수 기자 = SKT가 5G 시대 미디어 콘텐츠를 선보인다.


29일 SK텔레콤에 따르면 오는 31일까지 '한국 전자 IT산업 융합 전시회'에서 미디어 분야에 혁신적인 변화를 일으킬 5G 기술을 뽐낸다.


초고속, 초저지연, 초연결 네트워크 5G는 VR, 홀로그램과 같은 실감형 콘텐츠와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콘텐츠를 추천하는 등 주목받고 있다.


SK텔레콤은 이번달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19'에서 호평받은 '옥수수' 소셜 VR, '홀로박스', 인공지능 미디어 기술 등을 전시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텔레콤


관람객은 시간, 공간, 상상력 등의 한계가 사라질 차세대 엔터테인먼트를 미리 체험해볼 수 있다.


'옥수수 소셜 VR X 에브리싱'은 SK텔레콤의 가상현실 플랫폼 옥수수 소셜 VR과 SM엔터테인먼트 노래방 플랫폼 '에브리싱'의 협업 콘텐츠다. VR 기기를 쓰고 가상현실로 들어가 다른 참여자와 함께 노래를 부를 수 있다.


홀로박스는 차세대 미디어 기술인 홀로그램에 SK텔레콤의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를 결합한 서비스다.


관람객이 말을 걸면 홀로그램으로 구현된 사람 모습의 아바타가 몸짓과 표정을 바꿔가며 실시간으로 대화에 응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 = 고대현 기자 daehyun@


더불어 SK텔레콤은 인공지능을 활용한 다양한 미디어 기술도 선보인다.


청취 이력은 물론 음원 파형까지 분석하고 학습하는 음악 플랫폼 '플로'의 음악 추천 기능, '딥 러닝' 기술로 미디어 파일의 화질‧음질을 원본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미디어 품질 향상 기술이 그 예다.


SK텔레콤은 오디오 신호 분석 기술과 딥 러닝 기술을 결합해 음원에서 보컬, 반주 등의 구성 요소를 분리해내는 음원 분리 기술도 전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