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심히 연습했는데 수상소감 잊어버려 당황한 '세젤귀' 트와이스 사나

인사이트Twitter 'candy frappe'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트와이스 사나가 수상 소감 도중 멘트를 잊어버리는 깜찍한 실수를 저질렀다.


지난 23일 '제8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가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됐다.


이날 트와이스는 곡 '댄스 더 나이트 어웨이'로 7월 음원상을 받았다. 수상을 위해 무대에 오른 트와이스 멤버들은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수상 수감은 사나가 대표로 말했다. 그는 "'Dance the Night Away'는 우리의 첫 여름 노래였다. 정말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했다"라고 이야기했다.



사나는 서툴지만 열심히 한국어로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하지만 뒤이어 귀여운 실수가 등장했다.


사나는 멘트를 잊어버렸는지 몇 초간 말을 멈추고 멋쩍은 웃음을 지어 보였다.


그의 깜찍한 모습에 반한 팬들은 더욱 뜨거운 환호를 보냈다. 이에 힘을 얻은 사나는 곧바로 다음 멘트를 이어갔다.


사나는 "특히 우리 원스(트와이스 팬클럽) 분들 어느 때보다 뜨겁게 저희 노래로 같이 추억 만들어서 고맙다"며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감사함을 전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candy frapp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