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리보보다 새콤+쫄깃해 한번 먹으면 바로 중독되는 '프루팁스' 젤리

인사이트Instagram 'meogxplorer'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쫄깃한 젤리를 사랑하는 젤리 덕후들이 환호성을 지를만한 젤리가 등장했다.


달콤하고 혜자로운 가격으로 소비자들의 취향을 저격하는 젤리, 그 주인공 '프루팁스'다.


프루팁스는 네슬레에서 출시한 과일 맛 젤리로 긴 통에 담겨 쏙쏙 빼 먹는 형태의 젤리다.


인사이트Instagram 'smil_woo'


일반적으로 하리보가 말캉말캉한 느낌이라면 프루팁스는 쫀득한 느낌의 식감으로 유명하다.


존뜩한 식감 덕분에 한입 씹는 순간 치아와 콜라보를 이루며 사랑에 빠진다는 후문이다.


프루팁스 겉에 뿌려진 설탕 알갱이는 입안에 '달콤함'을 선사하며 젤리의 식감을 배가시켜주는 역할까지 한다.


인사이트Instagram 'meogxplorer'


맛도 다양하다. 자몽과 리치 같은 프루츠 과즙의 맛을 느낄 수 있는 트로피칼 믹스뿐만 아니라 베리향이 풍부한 블랙커런트도 인기다.


넉넉한 양에 비해 가격이 합리적이라는 사실도 장점으로 통한다.


각종 편의점과 다이소에서 2천 원에 판매되고 있어 매일매일 먹어도 부담 없는 수준이다.


오후 2시의 피곤함을 날려줄 가장 강력한 디저트, 프루팁스를 함께 만나보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