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나, 아빠가 죽였다"···혜나 '수술' 안 해준 아빠 노려보는 우주

인사이트JTBC 'SKY캐슬' 


[인사이트] 황비 기자 = 'SKY캐슬' 찬희가 김보라를 살리지 못한 아빠를 원망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JTBC 'SKY캐슬'에서는 황우주(찬희 분)의 생일 파티에서 김혜나(김보라 분)의 추락 사고가 일어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건물에서 추락한 김혜나는 곧바로 황치영(정원영 분)이 근무하는 주남대 병원으로 실려 갔다.


상태가 좋지 않은 것을 직감한 황치영은 김혜나의 수술을 지시했다. 그러나 얼마 안 있어 병원장의 손자 역시 응급실로 실려 왔다.


인사이트JTBC 'SKY캐슬' 


역시 병원에 도착한 강준상(정준호 분)은 황치영에게 병원장 손자의 수술을 먼저 할 것을 지시했다.


황치영은 그럴 수 없다며 맞섰으나, 강준상은 "기조실장의 지시다"라며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결국 김혜나는 수술을 받지 못하고 병원을 옮기기 위해 중환자실로 옮겨졌다.


황우주는 "왜 혜나가 먼저 왔는데 수술을 받지 못하냐"며 항의했다. 적절한 시기에 수술을 받지 못한 김혜나는 사망했다.


인사이트JTBC 'SKY캐슬' 


김혜나의 사망 다음 날, 집에서 황우주와 마주친 황치영은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황우주는 "혜나보다 어린아이니까, 아이부터 살려야 한다는 그 인도주의적 입장에서 어쩔 수 없던 거잖아요"라며 아빠를 노려봤다.


황치영은 "아빠가 정말 미안해"라고 말했고 황우주는 "미안해? 엄마 그렇게 보냈으면서 또 미안하냐. 속 안 좋다는 엄마에게 소화제 던져주고 의료 봉사 떠나지 않았냐. 혜나, 아빠가 죽인 거다"라며 분노를 폭발시켰다.


한편 친구 김혜나의 죽음에 상심했던 황우주는 이날 방송 말미에 김혜나 살해 용의자로 체포되면서 반전 충격을 안겼다.


Naver TV 'SKY캐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