닭꼬치 오물오물 먹으며 통통한 '짱구 볼살' 자랑한 제니

인사이트YouTube 'BLACKPINK'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블랙핑크 제니가 귀여운 볼살로 팬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했다.


지난 25일 YG엔터테인먼트 측은 블랙핑크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제니의 솔로 활동 모습을 담은 'SOLO DIARY 5-1' 에피소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SOLO' 뮤직비디오 촬영 중인 제니의 모습이 담겨있다.


계속되는 촬영에 지친 제니는 잠깐 쉬는 시간이 주어지자 대기실에서 닭꼬치를 먹으며 굶주린 배를 채웠다.


인사이트YouTube 'BLACKPINK'


제니는 배고팠는지 양손에 닭꼬치를 들고 '폭풍 먹방'을 찍었다. 


특히 닭꼬치를 한입 가득 베어 물 때마다 볼이 빵빵하게 차올라 귀여움을 자아냈다. 뒤에서 봤을 때 볼살만 툭 튀어나온 모습은 마치 캐릭터 '짱구'를 연상케했다.


제니는 두 볼이 빵빵해진지도 모른 채 음식을 오물오물 맛있게 먹으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개미허리에 마네킹 다리로 비현실적인 몸매를 자랑하는 제니지만, 유독 먹을 때나 웃을 때 늘씬한 몸매와는 매치되지 않는 통통한 볼살이 봉긋 올라와 반전 매력을 안긴다.


제니의 귀여운 짱구 볼살을 접한 누리꾼들은 "너무 사랑스럽다"라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BLACKPINK'


YouTube 'BLACKPI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