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부터 제주항공서 '환상의 섬' 제주 항공권 1만 6700원에 살 수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6천만명 돌파 기념 초특가 항공권 '찜'하러 가세요


[인사이트] 서희수 기자 =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따뜻한 남쪽 나라 생각이 간절하다.


그러다보면 이불 속에서 귤을 까먹으며 예전 여행 사진만 뒤적이는 자신을 발견한다.


연말이라 남은 연차도 써야하고, 친구들과 즐거운 방학을 보내고 싶다면 주목해야 할 것이 있다.


누적 탑승객 6천만명을 돌파한 제주항공이 'KTX보다 싼' 초특가 항공권을 내놨다.


식사하고 커피 마실 돈으로 제주도를 다녀올 수 있으니 이제 저지를 때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항공


제주항공이 오는 18일 오후 5시부터 25일 오후 5시까지 '찜(JJim)' 프로모션을 통해 내년 3월 31일~10월 26일에 출발하는 항공권을 판매한다.


제주항공 우수고객인 VIP, GOLD, SILVER+ 회원들은 우선 예약권이 적용돼 하루 먼저(17일부터) 예매 가능하다.


온라인과 모바일 앱‧웹에서 예매하는 이번 프로모션은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 사용료 등을 모두 포함한 편도 항공권 기준으로 국내선 노선을 1만 6,700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천과 김포를 출발하는 국제선은 ▲일본 도쿄(나리타)‧오사카‧나고야‧오키나와‧삿포로 5만 3,800원~, ▲일본 후쿠오카‧마쓰야마 5만 400원~, ▲중국 칭다오‧웨이하이‧옌타이‧산둥성 주요 도시 4만 6,400원~, ▲동남아시아 방콕 7만 5,600원~, ▲마닐라‧세부‧하노이‧다낭 등 7만 1,600원~ ▲코타키나발루‧호찌민‧나트랑 7만 3,800원부터다.


이어 ▲괌 9만 1천원~, ▲사이판 7만 9,400원~,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9만 100원부터 이용 가능하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부산을 출발하는 항공권은 ▲일본 도쿄(나리타) 4만 4,800원~, ▲오사카‧후쿠오카 4만 1,400원~, ▲동남아시아 방콕 6만 7,400원~, ▲세부‧다낭 6만 1,600원부터다.


또 무안과 대구를 출발하는 오사카와 타이베이, 다낭, 방콕 등의 노선별 최저가는 4만 4,800원~6만 7,400원 선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항공



단, '찜' 항공권은 무료로 맡기는 수하물 없이 기내로 1개의 휴대품(3면 합계 115cm 이내, 무게 10kg 이하)만 들고 가는 조건이다.


때문에 수하물을 맡겨야 한다면 '찜' 항공권을 예매한 후 '사전 수하물 구매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또 예매 일자와 환율 변동에 따라 운임 총액이 일부 바뀌거나 예약 상황에 따라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항공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