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병'(?) 걸려 카메라 꺼지자마자 다리꼬고 스텝한테 부채질받는 라이언

YouTube '니니즈_official'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다정다감한 비주얼로 엄청난 팬덤을 거느리고 있는 카카오프렌즈 라이언이 '인성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8일 카카오 공식 이모티콘 니니즈 유튜브 채널에는 '귀여움의 버라이어티, 니니즈'라는 제목의 영상이 한 편 게시됐다.


영상 속에는 니니즈 멤버들과 함께 촬영 중인 라이언의 모습이 담겼다.


밝은 모습으로 니니즈 멤버들과 춤까지 춰가며 촬영에 임한 라이언.


인사이트YouTube '니니즈_official'


하지만 촬영이 끝나자 라이언은 몸속 어딘가(?)에 숨겨뒀던 선글라스를 꺼내 착용한다.


음료수까지 받아든 라이언은 해변가에 있을법한 의자에 편하게 앉아 다리를 꼰 채 휴식을 취한다.


스태프를 시켜 부채질까지 받는

 라이언. 평소 귀엽고 깜찍발랄한 그와 사뭇 다른 모습에 일각에서는 "스타병(?)에 걸린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기도 했다.


인사이트YouTube '니니즈_official'


다른 누리꾼들은 "과거에도 프로도가 준비한 '뼈다귀' 선물을 집어던지고 본인 생일 케이크도 부수며 '인성 논란'이 있었다"고 증언하며 라이언의 '스타병'을 지적했다.


하지만 누리꾼들의 논란과 달리 니니즈 멤버들은 라이언을 향해 연신 존경의 눈빛을 보냈다.


'스타'가 되고 싶다고 밝힌 이들은 라이언을 본받기 위해 열정적으로 연습에 임하는 모습까지 선보이며 많은 누리꾼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YouTube '니니즈_officia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