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양팡이 야외 방송 중 길에서 만난 '중학생 무리'가 한 행동

인사이트YouTube '양팡 YangPang'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중학생 무리를 보고 무서워하던 양팡이 특별한 일을 겪어 미소를 자아낸다.


지난 21일 양팡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야밤에 언니랑 쇼핑 나왔는데.. 일진들이 길을 막고 있다'는 제목의 게시글을 올렸다.


게시된 영상 속 양팡은 언니와 함께 집으로 가던 중 길거리에서 중학생 무리를 만난다.


양팡은 "빨리 서라"는 말을 하는 중학생 무리의 말을 듣고 두려움에 떨었다.


인사이트YouTube '양팡 YangPang'


양팡은 "뭐야 왜 저래. 나 무서워 언니, 우리 삥 뜯기는 거 아니냐"고 말했지만, 중학생 무리는 의외로 아무런 악의(?)도 가지고 있지 않았다.


중학생 무리는 양팡을 보자 "반갑습니다 누님"이라고 말하며 90도로 인사를 건넸다.


사실 이들은 양팡의 팬이었던 것. 그제야 기를 편 양팡은 "빨리 집에 들어가라"며 중학생들을 다독였다.


중학생 무리는 "들어가십쇼"라는 말로 양팡을 배웅해 웃음을 자아냈다.


귀여운 중학생 무리와 양팡을 만나볼 수 있는 해당 영상을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YouTube '양팡 YangPang'


YouTube '양팡 YangPang'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