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렉서스 인터내셔널, 2019 '렉서스 디자인 어워드' 심사위원 및 멘토 확정

렉서스 인터내셔널은 전세계 차세대 크리에이터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국제 디자인 공모전 '2019 렉서스 디자인 어워드(LEXUS DESIGN AWARD)'의 심사위원 및 멘토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렉서스 코리아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렉서스 인터내셔널은 전세계 차세대 크리에이터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국제 디자인 공모전 '2019 렉서스 디자인 어워드(LEXUS DESIGN AWARD)'의 심사위원 및 멘토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17일 렉서스에 따르면 2013년에 시작된 렉서스 디자인 어워드는 사회에 기여할 디자이너 육성을 목표로 새롭고 아이디어 넘치는 디자인을 발굴해왔다. 


해가 더해 갈수록 전 세계 신인 디자이너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으며 특히 2015년부터 지난 해까지 매해 한국인 수상자를 배출하며 국내 신인 디자이너들의 참여도 높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렉서스 코리아


올해는 차세대 크리에이터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기 위해 아트, 디자인, 테크놀로지 등 다양한 분야의 리더와 이노베이터를 영입해 예년보다 한층 더 다양한 심사위원 및 멘토단을 구성했다.


플랫폼 개발회사인 오토매틱(Automattic)의 글로벌 헤드 존 마에다(John Maeda)가 새로운 심사위원으로 참가하며 건축가 데이비드 아자예(David Adjaye), 뉴욕 근대 미술관(MoMA)의 시니어 큐레이터인 파올라 안토넬리(Paola Antonelli), 렉서스 인터내셔널의 사와 요시히로(Sawa Yoshihiro) 사장이 심사를 담당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렉서스 코리아


2019년도의 주제는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디자인(Design for a Better Tomorrow)'으로 이번달 28일까지 작품 응모를 받는다. 


결승 진출자 6명은 다양한 분야의 멘토들로부터 제품 디자인, 제조, 크리에이티브 스킬 등에 관한 다방면의 지식과 경험을 전수받게 되며 최대 300만 엔(한화 약 3천만원)의 지원금으로 자신의 작품을 시제품으로 제작해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19의 렉서스 전시관에 전시하는 기회도 얻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