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형탁 "부모님이 돈 관리하다 손해 봐 아파트 이사 가야한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심형탁이 전지적찬견시점에 출연해 집을 처분해야 하는 이유를 밝혔다.


지난 6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심형탁과 매니저 일상이 그려졌다.


심형탁은 이날 매니저에게 전화해 우울함을 토로했다.


심형탁은 매니저에게 "집을 곧 떠나야 한다고 생각하니 우울하다. 혼자 여행이라도 떠나려고 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매니저는 "심형탁 형님이 요새 공백기와 부동산 문제가 겹치며 우울해 한다"고 털어놨다.


전현무는 "왜 좋은 집을 처분하려고 하는가?"라고 물었다.


그러자 심형탁은 "최근까지 부모님께서 재산관리를 해주셨다. 그런데 부동산에 투자하셨다가 큰 손해를 입었다. 그 손해를 메꾸기 위해 재산을 처분하는 중이다. 집도 팔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전현무는 "많이 속상할 것 같다. 부모님께서도 선뜻 말 못 꺼내셨을 것 같다"고 말했다.


전현무의 말에도 심형탁은 부모님을 이해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는 "부모님 마음도 이해한다. 내게 더 큰 재산으로 물려주시려고 한 의도였다.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