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콘서트 관객석에서 폭풍 댄스 추는 '열정 만수르' 유노윤호

인사이트YouTube 'Kyo Jin'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유노윤호가 타 가수의 공연 현장에서도 넘치는 열정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3일 그룹 슈퍼주니어의 유닛 슈퍼주니어-D&E는 일본 도쿄에서 라이브 투어 '스타일'을 개최했다.


이날 멤버 동해와 은혁은 자신들을 보러 와준 수많은 팬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열띤 공연을 펼쳤다.


현장에서는 동료를 응원하러 온 유노윤호와 최강창민의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Kyo Jin'


D&E의 히트곡 '오빠' 무대를 하던 중 동해는 관중석에 있던 유노윤호를 가리키며 "윤호상 댄스타임"이라고 외쳤다.


유노윤호는 기다렸다는 듯이 곧바로 자리에서 일어나 리듬에 몸을 맡기기 시작했다.


한 손에 응원봉을 쥔 유노윤호는 팔을 열심히 흔들며 폭풍 댄스를 선보였다.


유노윤호는 흥이 오를 때로 올랐는지 수준급의 팝핀댄스까지 선보이며 뜨거운 환호를 자아냈다.


인사이트YouTube 'Kyo Jin'


D&E의 콘서트라는 사실이 잊힐 만큼 유노윤호는 자신의 무대인 양 넘치는 에너지를 발산했다.


옆에 있던 최강창민은 진지하면서도 깨발랄한 유노윤호의 모습을 바라보며 포복절도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윤호오빠가 또 일을 냈다", "항상 열심히 하는 게 너무 웃기다", "최강창민 반응 어떡할 거야"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YouTube 'Kyo Ji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