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생님이 남학생들에게 알려주는 '고백 거절'하는 여학생의 진짜 속마음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 2TV '쌈, 마이웨이'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미안해, 지금은 연애하고 싶은 마음이 없어"


할 말이 없어졌다. 오랜 시간 친구로 지내며 짝사랑하던 여사친에게 용기 내 고백을 했는데, 돌아오는 대답은 허무했다.


물론 "좋아"라는 대답을 듣고 싶었다. 하지만 거절당할 수도 있다고 마음의 준비까지 했었다.


그런데 거절한 것도 안 한 것도 아닌 애매한 대답을 듣고 나니 마음이 더 심란해졌다. 싫으면 싫다고 해주지 연애할 생각이 없다니.


생각해보면 더 이상해. 어떻게 연애할 생각이 없지? 학업에 집중하고 싶나? 집에 우환이 있나?


그렇다면 희망을 가져보자. 상황이 여의치 않다면, 내가 조금 기다리지 뭐. 연애하고 싶은 마음이 생기면 그땐 나와 만나겠지.


인사이트TBS '미안해 청춘!'


아니, 틀렸다. 지금 당신은 단단히 오해하고 있다.


여자들이 하는 "지금은 연애하고 싶은 마음이 없어"라는 말에 숨은 진짜 속마음을 알려주겠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고백을 거절하는 여자들의 심리"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공개됐다.


게시물에서는 지난 2014년 일본 TBS에서 방영된 드라마 '미안해 청춘!' 중 한 장면이 소개됐는데, 선생님이 칠판 앞에서 남학생들에게 무언가를 가르치고 있는 모습이다.


선생님의 표정은 비장하다. 학생들은 어느 때보다도 진지한 모습으로 선생님을 바라본다. 어떤 내용인지 자세히 들여다보겠다.


인사이트TBS '미안해 청춘!'


"지금은 누구와도 사귈 수 없어"


여자들이 잘 사용하는 말입니다.


멀리 빙 돌려서 말하지만, 사실은 이런 의미입니다.


"남자친구는 없지만 너랑은 사귀고 싶지 않아"


대부분 '누구랑도 사귀지 않아'라고 말하는 여자가 실제로 '누구랑도 사귀지 않았던 것'은 아닙니다.


사귑니다. 반드시!


너희 이외의 누군가와!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BS '미안해 청춘!'


선생님이자 같은 남자로서 인생 선배인 그는 단호하게, 현실적으로 조언했다.


괜한 희망과 미련 따위는 저 멀리 던져버리고 좋아하는 마음을 접으라고. 그녀는 너와 만날 생각이 추호도 없다고.


드라마가 종영된 지 4년이 됐는데도 해당 장면은 수많은 남성들의 가슴 속에 파고드는 명장면으로 남게 됐다.


특히나 외로움이 절정에 이르는 가을이 오자 솔로 남성들 사이에서 회자되며 다시금 온라인에서 조명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