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대 간 남편 '태양' 기다리며 오랜만에 근황 전한 민효린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배우 민효린이 결혼 후 첫 공식 석상에 모습을 보였다.


지난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갤러리아에서 열린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발렌티노' 팝업스토어 오픈 기념행사에 배우 민효린이 참석했다.


이날 민효린은 가수 태양과의 결혼 후 약 8개월 만에 공식 석상에 나타나 취재진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그는 색색의 꽃이 수놓아진 검정 드레스에 화려한 귀걸이로 포인트를 줘 여전한 미모를 과시했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길게 늘어뜨린 생머리와 오뚝한 이목구비는 영화에서 튀어나온 듯 청순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현장 사진을 본 팬들은 "결혼하고 더 예뻐진 것 같다", "내가 아는 '곰신' 중에 제일 예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민효린은 지난 2월 경기도 소재 교회에서 태양과 4년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렸다.


3살 연상연하인 두 사람은 지난 2014년 태양 '새벽 한 시' 뮤직비디오 촬영으로 인연을 맺고, 이듬해 열애 인정 후 연예계 대표 커플로 자리 잡았다.


태양은 결혼식을 치른 지 한 달 후인 지난 3월 강원도 철원 6사단 청송 부대 신병교육대에 입소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