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데뷔 멤버에 이채연 이름 나오자 '폭풍 오열'한 미야와키 사쿠라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미야와키 사쿠라와 이채연이 훈훈한 우정을 자랑했다.


지난달 31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Mnet '프로듀스 48'에서는 최종 데뷔조 '아이즈원(IZONE)' 멤버가 결정됐다.


스톤뮤직 조유리, 위에화 최예나, 스타쉽 안유진, HKT48 야부키 나코, 울림 권은비, 에잇디 강혜원, AKB48 혼다 히토미, 울림 김채원, 얼반웍스 김민주가 3등부터 11등을 차지하며 먼저 데뷔에 성공했다.


스타쉽 장원영과 HKT48 미야와키 사쿠라는 1위 자리를 두고 함께 대결을 펼쳤다. 최종 센터는 장원영이 차지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12등으로 합류할 마지막 멤버 한 명이 남은 상황. 이때까지 WM 이채연의 이름은 불리지 않았다.


미야와키 사쿠라는 이채연을 향해 함께 데뷔하고 싶다는 진심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항상 같이 열심히 해줘서 고맙다. 같이 데뷔하고 싶다"며 이채연의 데뷔를 간절히 기도했다.


실제 영상 속 두손을 꼭 모은 사쿠라의 모습은 그가 얼마나 이채연의 데뷔를 바라는 지 알 수 있게 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사쿠라의 바람대로 이채연은 최종 12등을 차지하며 마지막 아이즈원 데뷔 멤버로 결정됐다.


이채연의 이름이 불리자 사쿠라는 입을 틀어막은 채 눈물을 쏟았다. 이채연이 흘리는 눈물보다 사쿠라의 것이 더 많았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였다.


힘든 시기를 함께 보내며 다정한 친분을 과시했던 두 사람의 진심 어린 우정은 보는 이들에게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Naver TV '프로듀스48 (PRODUCE48)'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