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 암벽등반교실 운영 위해 응봉산 인공암벽공원에 '속도경기벽' 설치

인사이트사진제공 = 성동구청


[인사이트] 한예슬 기자 = 스포츠 클라이밍을 좋아하는 지역 주민들을 가슴 설레게 할 소식이다.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응봉산 인공암벽공원 내 '속도경기벽'을 설치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6월 준공한 응봉산 인공암벽공원 '속도경기벽'이 올 6월 폭 9m, 높이 16.75m 규모로 설치되었다. 


'속도경기벽'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인공암벽공원 내 관리사무소에 방문해 접수하여 동의서 작성 후 이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오는 11월까지 각각 학생반, 성인반으로 나누어진 암벽등반교실을 운영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성동구청


교육은 실내외 인공암벽등반시설을 이용해 장비사용법부터 체험위주의 실기교육까지 체계적으로 이뤄지며 입문자도 안전하고 체계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다. 보험료를 제외한 교육비는 무료다. 


응봉산 인공암벽공원은 지난 1999년 12월 18일 채석장으로 사용되던 응봉산 절개지에 인공암벽장을 설치해 조성됐다.


이후 지자체 최초로 암벽등반대회를 개최하는 등 성동구 스포츠 클라이밍 인프라 구축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속도경기벽 설치로 구민에게 다양한 스포츠 클라이밍 체험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며 "서울도심 공원에서 어린이부터 노년층까지 안전하게 스포츠 활동을 즐기며 건강도 챙기고 자신감과 성취감을 얻을 수 있는 체육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