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님이 누구니?!"···'13살'인데 넘사벽 다리길이 뽐내는 '모델핏' 딸

인사이트Instagram 'hoyatoya'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넘사벽 다리길이로 모두를 놀라게 한 모델 겸 배우 변정수의 딸이 화제다.


지난 10일 변정수 인스타그램에는 딸 유정원(13) 양과 함께 찍은 사진이 여러 장 올라왔다.


사진 속 변정수와 정원 양은 연둣빛 커플티에 커플 신발을 신고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엄마를 쏙 빼닮아 단화를 신었음에도 빛나는 비율을 보여주는 정원 양은 놀랍게도 올해 13살이다.


인사이트Instagram 'hoyatoya'


아직 훨씬 더 자랄 나이이기 때문에 그의 미래가 기대된다.


누리꾼들은 "엄마를 쏙 빼닮아 너무 멋있다", "나중에 모델 하려나", "다리 길이 실화냐" 등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변정수의 첫째 딸 유채원 양도 정원 양 못지않은 기럭지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변정수는 1994년 21살의 나이에 7살 연상의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 유채원, 유정원을 두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hoyatoy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