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붕어싸만코' 맛 난다고 난리난 '이디야' 대박 시크릿 메뉴

인사이트Instagram 'h_j_1125'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국민 아이스크림 '붕어싸만코'가 음료로 변신하면 어떤 느낌일까.


최근 커피 프랜차이즈 '이디야커피'에서는 커스텀 음료인 '붕어싸만코 쉐이크'가 핫한 메뉴로 떠오르고 있다. 


커스텀 음료란 메뉴판에는 없지만 원하는 토핑을 추가해서 자신의 입맛에 딱 맞게 만들어내는 것을 말한다. 


더 달게, 더 상큼하게, 더 느끼하게 마음껏 제조를 요청할 수 있어 음료 한 잔을 마시더라도 제대로 마시고 싶어 하는 사람들에게 인기다. 


인사이트Instagram 'yunjjuice'


'붕어싸만코 쉐이크'를 주문하는 방법은 그리 어렵지 않다. 


오리진 쉐이크에 헤이즐넛 시럽과 캐러멜 시럽을 넣고 휘핑크림을 얹으면 끝이다.


달달한 오리진 쉐이크에 향기로운 헤이즐넛 시럽, '단맛'의 최고봉인 캐러멜 시럽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미각을 자극한다. 


인사이트Instagram 'yeppi73'


여기에 휘핑크림까지 입안에 함께 넣으면 차가운 음료와 포근한 크림이 한데 모여 놀랍게도 붕어싸만코 맛이 난다.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 붕어싸만코 쉐이크를 접한 이들은 "내일 당장 이디야로 달려간다", "나 붕어싸만코 덕후인데 왜 아직 몰랐지"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붕어싸만코 쉐이크의 레시피대로 주문하면 모두 합해 5,400원에 즐길 수 있다.


인사이트빙그레 공식 블로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