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거절에 아파트 주차장서 20대 남성 분신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1일 오후 4시 8분께 대구 달서구 성당동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A(29)씨가 분신해 숨졌다. 

 

A씨는 자신의 차량에 있던 휘발유를 꺼내 스스로 몸에 뿌린 뒤 불을 붙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A씨가 B(33)씨에게 결혼을 요구했지만 B씨가 거절하자 스스로 몸에 불을 질렀다"고 밝혔다. 

 

B씨는 A씨와 동거했던 것으로 경찰 조사결과 나타났다.

 

B씨는 분신을 시도하던 A씨를 말리던 중 발목을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