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올리브영, 무더위 시작되자 '얼리 슬리밍' 열풍에 관련 제품 매출 71% 증가

한낮 최고 기온이 25도까지 오르는 등 본격적으로 무더위가 시작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CJ올리브네트웍스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한낮 최고 기온이 25도까지 오르는 등 본격적으로 무더위가 시작되고 있다. 


올해는 예년보다 이른 무더위가 예상되는 가운데, 벌써부터 몸매 관리를 위해 슬리밍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의 손길이 분주해지고 있다.


10일 CJ올리브네트웍스는 헬스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의 이번 달 1일부터 9일까지 슬리밍 카테고리 매출을 살펴본 결과, 전년 대비 71%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이른 무더위에 대비하는 고객 증가에 따른 결과로 분석된다.


최근에는 똑똑하게 따져보고 구입하는 스마트컨슈머(Smart Consumer)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에 건강식품을 어려워하며 무조건 인기 제품을 구매했던 이전과 달리, 본인의 체질과 원하는 다이어트 방식에 맞게 슬리밍 제품을 구입하는 트렌드를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CJ올리브네트웍스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는 슬리밍 제품들이 잇따라 출시되는 추세다. 가르시니아, 녹차카테킨, 망고씨추출물 등 소재가 다양해졌을 뿐 아니라, 분말, 젤리 타입 등 제형도 각양각색으로 진화했다. 


특히 언제 어디서든 섭취가 가능하도록 휴대가 용이한 제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졌다. 실제로 5월 슬리밍 인기제품 TOP10을 분석해본 결과, 무려 5개가 파우치 타입의 휴대 간편 제품이었다.


그 중 일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한국에 상륙한 나캇타코토니는 최근 '나캇타코토니 스루스루' 신제품을 출시했다. 카테킨 녹차추출물과 비타민C가 함유되어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며, 물에 타먹는 타입으로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다. 


또한 포만감을 주면서 칼로리가 낮은 '글램디 곤약 워터젤리'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올리브영은 여름을 준비하는 슬리밍족을 겨냥한 '얼리 슬리밍(Early Slimming)' 대전을 실시한다. 


'얼리 슬리밍(Early Slimming)' 대전은 나캇타코토니, DHC, 글램디, 칼로아웃 등 올리브영 인기 슬리밍 브랜드 일부 제품 대상으로 최대 46% 할인행사를 10일부터 29일까지 진행한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다양한 슬리밍 제품 열풍 속에서 각자 취향에 맞는 제품으로 따져보고 구입하는 구매 트렌드를 보이고 있다"며 "올리브영은 다가오는 여름 ‘건강한 아름다움’을 도와줄 관련 제품군 강화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