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출산 후 공식 석상에서 변함없는 '꽃미모' 드러낸 김태희

인사이트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배우 김태희가 출산 후 공식 석상에 나와 변함없는 꽃미모를 드러냈다.


29일 서울 신사동 셀트리온스킨큐어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한 김태희는 출산 후 공식석상에 나와 활동을 알렸다. 


이날 김태희는 무릎 위로 살짝 올라오는 순백의 원피스를 입고 머리를 한쪽으로 늘어뜨린 채 나타났다.


출산 후 5개월 만에 모습을 드러낸 김태희는 이전 보다 더 아름다운 모습으로 꽃미모를 과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김태희는 광채 나는 꿀 피부와 출산 후라고는 전혀 느낄 수 없는 날렵한 몸매가 보는 이들에게 놀라움을 준다.


카메라를 향해 연신 미소를 보여주는 김태희의 모습에 이전과는 다른 편안함이 느껴진다. 


한편, 최근 방송에 출연한 비가 아내 김태희에 대해 무한 애정을 드러내 많은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김태희는 지난해 1월 가수 비와 5년여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렸으며 10월 첫 딸을 출산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yur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