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 '대변 고민'까지 나누는 연인이 더 행복하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만약 연인과 더 행복한 관계를 지속하고 싶다면 화장실 은밀한 볼일 고민까지 나눠보자.


최근 온라인 미디어 스쿱후프는 전문가의 말을 인용해 사랑하는 연인과 화장실 문제를 나누는 커플이 훨씬 높은 만족도를 가질 수 있다고 전했다.


매체가 전한 화장실 문제는 변의가 오는 사소한 문제부터 대변을 보지 못해 변비에 앓고 있는 고민을 포함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만약 화장실에 가고 싶다면 화장을 고친다는 등의 핑계를 둘러대지 말고 직접적으로 대변이 보고 싶다는 말을 하는 게 좋다.


예를 들면 "나 화장실에 가서 대변을 봐야 해. 10분만 기다려 줘"라는 말도 좋다.


전문가는 연인 간 볼일 보는 문제까지 나누면 보이지 않았던 거리감을 없앨 수 있다고 설명했다.


원초적인 고민과 증상을 나누면서 느끼지는 못했지만 연인 사이에서 존재했던 벽이 허물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스쿱후프는 "볼일을 보는 문제는 매우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부끄러워하지만 모든 사람이 공통으로 하는 일이다.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것 중 가장 기본적인 일을 나누면 사이는 더 가까워지기 마련이다"고 전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한편 최근 연인관계를 오래 지속하고 싶다면 오히려 방귀를 빨리 트는 게 좋다는 이색 연구가 공개된 바 있다. 


MIC 연구소에 따르면 실험에 참여한 125명 중 절반 이상이 방귀를 튼 후 더 호감을 느꼈다.


스스럼없이 생리 현상을 해결할수록 상대방과의 거리가 좁혀지며, 인간미가 느껴진다는 이유였다.


연구진은 "빨리 방귀를 트면 틀수록 더욱 사랑이 깊어지고 오래 관계를 지속할 수 있을 것"이라며 사랑을 하는 남녀에게 조언을 남겼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