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퉁퉁 부은 부인 보고 "왜 이렇게 예쁘냐"고 말하는 '쏘스윗' 우블리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아침 퉁퉁 부은 얼굴로도 자신을 설레게 하는 아내 추자현을 본 '우블리' 우효광의 반응이 뭇 여성들의 부러움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동상이몽2)에서는 출산을 앞두고 프로그램을 하차하는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마지막 모습이 전파를 탔다.


'드르렁' 코를 골며 자던 우효광은 잠에서 깬 뒤 추자현이 없는 것을 깨닫고 "마누라"를 부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먼저 일어난 추자현은 남편이 부르는 소리에 방으로 향하고, '우블리' 우효광은 "뽀뽀 주세요"라며 두 팔을 벌린다.


한 번의 뽀뽀로 만족하지 못한 그는 다시 또 "뽀뽀 주세요"라며 뽀뽀 세례를 받았다.


배고픔을 호소한 추자현은 남편을 잠에서 깨우기 위해 커튼을 걷어 방안을 환하게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빛을 마주한 우효광은 아내의 얼굴을 손으로 쓰다듬으며 "아침인데도 왜 이렇게 예뻐?"라고 물어 추자현을 활짝 웃게 했다.


생각지도 못한 사랑 가득한 멘트에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출연진들은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달달하기 그지없는 신혼생활을 보여주던 추자현, 우효광 부부는 건강한 출산을 위해 이날 방송을 마지막으로 '동상이몽2'에서 하차했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Naver TV '동상이몽2_너는 내 운명'


전준강 기자 jun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