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약 먹고 낮잠 자던 10대 학생 16층서 투신


 

낮잠을 자던 10대 남학생이 갑자기 일어나 베란다에서 투신해 숨져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경기도 양주 경찰서는 지난 14일 오후 3시 반쯤 양주시 덕정동의 한 아파트 16층에서 16살 정 모 군이 감기약을 먹고 안방에서 낮잠을 자다가 갑자기 일어나 베란다 창문을 열고 투신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정 군이 먹은 약의 성분 분석을 의뢰하고, 학교 폭력 여부 등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