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연애 하면 1년에 '1.8kg'씩 살찐다 (연구)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로맨스가 필요해 3'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행복한 연애를 할수록 살찔 확률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지난 17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래드바이블은 센트럴 퀸즐랜드 대학교(Central Queensland University) 스테파니 쇼폐(Stephanie Schoeppe) 교수의 '연애와 건강한 생활방식의 상관관계' 에 대한 연구결과를 전했다.


쇼폐 교수는 2005년부터 2014년까지 15,001명의 호주 성인을 대상으로 유선 인터뷰를 시행했다.


인터뷰를 통해 기간, 애정의 정도 등 연애에 관한 질문과 식습관 및 몸무게 변화 등 생활방식에 관한 질문을 제시하며 상관관계를 도출했다.  


인사이트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SBS '그래 그런거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연애 중인 커플의 체중이 1년 동안 평균 1.8kg 증가하는 것이 확인됐다.


또한 커플일 경우 몸무게가 싱글인 사람들에 비해 평균 5.8kg 더 나가는 것도 확인됐다.


이번 연구를 이끈 쇼폐 교수는 "커플이 되면 식습관 및 생활방식에 많은 변화가 생겨난다"며 "편한 사이일수록 살찔 확률이 높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연구를 통해 편안한 관계에 있는 커플들이 지방과 설탕 함량이 높은 음식을 먹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해당 연구결과는 지난달 28일에 발행된 국제학술지 플로스원(PLoS ONE)에 게재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쌈, 마이웨이'


황성아 기자 sungah@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