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텔콘, 자회사 텔콘제약 '흡수합병'···"제약·바이오 부문 경쟁력 강화"

무선 통신장비 제조업체 텔콘이 비상장 자회사인 텔콘제약을 흡수합병한다.

인사이트텔콘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무선 통신장비 제조업체 텔콘(Telcon)이 텔콘제약을 흡수합병한다.


8일 코스닥 상장 기업 텔콘은 지분 100%를 보유한 비상장 자회사인 텔콘제약을 흡수합병한다고 공시했다.


합병 후 존속회사는 텔콘이며 텔콘제약은 소멸한다.


합병회사가 피합병회사 주식에 대해 신주를 발행하지 않는 무증자 합병으로 양사의 합병비율은 1대 0이 된다.


인사이트텔콘 공식 홈페이지


회사 측은 합병 목적에 대해 "신규사업인 제약·바이오 부문의 경쟁력 강화와 계열회사 간 사업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경영의 효율성을 증대해 주주가치의 극대화를 도모하기 위함이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텔콘은 1999년 1월 무선통신 부품 및 LED 조명기기 전문 업체인 케이엠더블유(KMW)에서 분사하여 RF 동축 커넥터 및 동축케이블 조립체 등의 개발, 제조 및 판매를 목적으로 설립된 회사다.


케이엠더블유는 1991년 코리아 마이크로웨이브로 창업한 뒤 1996년 5월 케이엠더블유로 상호를 변경했으며, 1999년 텔콘을 자회사로 세웠다.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