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4일)은 안중근 의사가 '사형 선고'받은 날입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2월 14일은 사랑하는 연인이나 친구에게 초콜릿을 선물하는 '밸런타인데이'다.


초콜릿으로 지인들에게 마음을 전하는 것도 좋지만, 한국인이라면 잠깐이라도 묵념의 시간을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


14일인 오늘은 바로 일본 법정이 안중근 의사에게 사형 선고를 내린 날이기 때문이다.


지난 1909년 10월 26일, 안중근 의사는 중국 하얼빈 역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했다.


인사이트영화 '도마 안중근'


러시아 군인에게 체포된 안중근 의사는 "나는 의병의 참모 중장으로 의거 국제 공법에 따라 처리해 달라"고 말했다.


당시 한국인을 재판할 어떤 법적 권리도 없었던 일본은 불법적으로 재판을 진행했다.


일본 법정은 1910년 2월 14일, 결국 안중근 의사를 '테러리스트'로 규정하며 사형을 선고했다.


사형선고를 받은 안중근 의사는 3월 26일 형장의 이슬로 사라졌다.


인사이트안중근 의사 기념관


이처럼 오늘은 역사적인 의미가 큰 날이지만, 언제부터인가 '밸런타인데이'에 묻혀 우리의 기억 속에 잊혀 가고 있다.


그렇다 보니 한때 일본이 안중근 의사에게 사형을 선고한 사실을 은폐하려고 밸런타인데이를 만들었다는 음모론이 돌기도 했다.


일본의 한 제과업체의 밸런타인데이 마케팅이 우리나라까지 넘어온 것은 맞지만, 음모론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하지만 음모론 덕분에 그동안 잊고 있었던 중요한 역사적인 사실이 알려지기도 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안중근 의사는 하얼빈 역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할 때 모든 사람이 듣도록 '대한 만세' 삼창을 했다.


하얼빈 역에 울려 퍼진 만세 삼창에는 독립을 원하는 우리나라 사람들의 간절한 염원이 담겨있었다.


우리가 잊고 지냈던 오늘, 안중근 의사의 외침이 어디에선가 들리지 않는가.


"코레아 우라! (Корея! Ура!)"


"일본이 '안중근 의사 사형선고' 은폐하려 밸런타인데이 만들었다"는 소문의 진실이같은 소문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되면서 2월 14일이 밸런타인데이이자 '안중근 의사 사형 선고일'이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2월 14일 밸런타인데이는 안중근 의사 사형선고날입니다"2월 14일 밸런타인데이는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인식해야할 '안중근 의사가 사형을 선고받은 날'이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