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25 25℃ 인천
  • 30 30℃ 춘천
  • 30 30℃ 강릉
  • 27 27℃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9 29℃ 전주
  • 29 29℃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31 31℃ 제주

유시민이 알기 쉽게 정리한 '비트코인'을 없애야하는 이유 (영상)

JTBC '썰전'과 긴급 토론회에 참석한 유시민 작가가 '비트코인'으로 대표되는 암호화폐를 없애야 한다고 강하게 주장했다.

권순걸 기자
2018-01-19 07:11:02

인사이트 JTBC '썰전'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유시민 작가가 최근 광풍이 불고 있는 암호화폐 '비트코인'에 대해 다시 한 번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정부의 규제 언급으로 시세가 폭락하고 있는 가상화폐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최근 본인에 대한 비판 여론을 언급하며 시작한 유 작가는 평소와 다름 없이 비트코인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내놨다.


유 작가는 "비트코인은 '백해무익'"이라며 단호하게 이야기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JTBC '썰전'


유 작가는 "최근 제일 많이 받은 비판이 '블록체인 기술도 모르면서 함부로 이야기하냐'는 것이다"며 "비트코인을 둘러싼 광풍을 분석하는데 블록체인 기술까지 알 필요 없다"고 말했다.


이어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을 분리할 수 있다, 없다는 두 가지 기술적 쟁점이 있다.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의견이 갈린다"며 "저는 분리할 수 있든 없든 규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 작가가 암호화폐를 규제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이유는 사회적 기능이 없기 때문이다.


'화폐'의 사회적 기능은 거래 수단으로 이용되고 가치를 지녀야 하지만 비트코인으로 대변되는 암호화폐는 이러한 기능이 없고 단지 투기 목적으로 존재한다는 주장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JTBC '썰전'


유 작가는 "만약 분리 불가능한 경우, 블록체인은 암호화폐에만 쓰이는 기술"이라며 "투기는 광풍처럼 번지고 당연히 이건 없애야 한다. 분리 가능하면 블록체인 기술을 진흥하면 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 작가는 같은날 JTBC에서 진행한'가상화폐, 신세계인가 신기루인가'라는 주제의 긴급토론에 참석해 비슷한 입장을 전했다.


이 자리에서 유 작가는 "비트코인은 '사기'다"라며 "비트코인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중앙 통제가 없는 즉각적인 B2B 거래, 세계 어디서나 가능한 결제, 무료 또는 낮은 수수료를 내걸고 있지만 현실적으로 이렇게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Naver TV '썰전'


유시민 "비트코인, 도박과 같아 결국 '불법'화 조치 될것"최근 전 세계적으로 광풍이 불고 있는 온라인 가상화폐 '비트코인'에 대해 유시민이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한국 가상화폐 가격 폭락이 '문재인 때문'이라는 투자자들정부의 연이은 가상화폐 위험성 경고에도 투자를 계속해온 투자자들이 가상화폐가 폭락하자 이를 정부 탓으로 돌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