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디스크'서 번호 딴 송민호에게 문자 받고 열광하는 서은광

인사이트Instagram 'btob_silver_light'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송민호의 문자를 받은 서은광이 마치 '썸'을 타는 듯 설레 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10일 저녁 비투비 멤버 서은광은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라이브 방송 중 위너 멤버 송민호에게 문자가 오자 서은광은 "오오오 민호한테 문자 왔어!"라며 좋아서 어쩔 줄 모르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눈을 크게 뜨고 흥분을 감추지 못하다가 이내 민망한 듯 소리 내 웃었다.


인사이트네이버 'V 라이브'


앞서 서은광은 이날 열린 골든디스크 시상식에서 송민호에게 전화번호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민호는 이날 V앱 라이브 방송을 통해 "백스테이지를 지나가는데 은광이 형이 먼저 티슈에 번호를 적어주고 갔다"라고 밝혔다.


송민호가 "감정이 좀 이상하다"고 말하자 멤버들은 웃음을 터뜨리며 "그런 고급 기술을 보여주다니 (대단하다)"고 말했다.


이에 송민호 역시 "한 번 만나려고요"라고 말하며 묘한 뉘앙스를 풍겨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네이버 'V 라이브'


"은광이 형이 성격이 좋으신 것 같다"는 송민호의 말에 멤버들은 "문자 뭐라고 왔냐"며 호기심 가득한 반응을 보였다.


송민호는 부끄러워하며 "사귀는 것도 아닌데"라고 말해 또 한 번 폭소를 자아냈다.


훈훈한 두 아이돌의 '대시' 일화는 현재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티슈에 번호 적어줘"···골든디스크서 아이돌에 '대시'받았다 고백한 위너 송민호위너 멤버 송민호가 시상식장에서 한 아이돌 그룹 멤버로부터 대시(?)를 받았다고 고백했다.


양현석 회장님이 오픈한 클럽서 축하공연(?) 한 '사원' 송민호그룹 위너의 송민호가 소속사 대표인 양현석의 클럽에서 화끈한 무대를 선보여 솔로 앨범을 낼 것으로 보인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