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기 전 DB그룹 장남, 1년 만에 상무에서 '부사장' 승진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김준기 전 DB그룹(옛 동부그룹) 회장의 장남이 1년 만에 상무에서 부사장으로 승진하며 DB그룹이 2세 승계에 속도를 냈다.


지난 2일 DB손해보험은 김남호 DB금융연구소 부사장이 1월 1일을 기점으로 상무에서 부사장으로 승진했다고 전했다. 지난해 부장에서 상무로 승진한 지 1년 만이다.


김 부사장은 2009년 동부제철 차장으로 입사해 2013년 동부팜한농, 2015년 동부생명을 거쳐 DB금융연구소에서 일하고 있다.


참고로 DB금융연구소는 보험, 증권 등 금융 분야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는 일을 하는 기업이다.


인사이트연합뉴스


DB그룹 관계자는 "김 부사장은 현재 DB금융연구소에서 금융그룹의 중장기 발전전략을 담당하고 있다"며 "현재 맡은 업무의 역할에는 큰 변화가 없을 것"이라고 알렸다.


부친의 뒤를 이어 그룹 경영 전면에 등판한 김 부사장이 어떤 성과를 낼지, 동종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작은 게 성능은 좋네"… 동부대우전자 벽걸이 세탁기 '미니' 25만대 판매동부대우전자의 벽걸이 드럼 세탁기인 '미니'가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과 함께 누적 판매 25만대를 돌파했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