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다이소가 보고 배워야 할 일본 '390엔샵' 상품 8가지

인사이트(좌) Instagram 'bs_sb1217', (우) Instagram 'lucy_lumos'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한국에 '다이소'가 있다면 일본에는 '390엔샵'이 있다.


일본 전역에 있는 '390엔샵'에서는 텍스를 제외 한 모든 제품이 단돈 390엔에 판매되고 있다. 우리나라 돈으로 약 3800원인 셈이다.


'액세서리의 성지'라 불릴 정도로 다양한 목걸이, 귀걸이 등을 비롯해 각종 소품, 가방, 모자, 신발, 장난감 등 없는 것 빼고는 다 있다.


게다가 매장 한쪽에는 빈티지 의류도 있어 단돈 390엔으로 예쁜 옷을 득템 할 수도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lucy_lumos'


특히 기존 균일가샵 다이소보다 퀄리티가 좋으며, 현금을 주로 사용하는 일본에서도 카드 결제가 가능해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


한 가지 재미있는 점은 390엔샵이 '땡큐마트'라고도 불린다는 것이다.

 

이는 일본어로 3은 '산' 9는 '큐'로 발음되며 '땡큐'를 일본식 영어로 발음하면 '산큐'이기 때문이다.


퀄리티도 좋고 가격도 착한 390엔샵에서 '득템' 할 수 있는 물건들을 사진으로 만나보자.


1. 하리보 소품


인사이트Instagram 'lucy_lumos'


인사이트Twitter '390takeshita'


인사이트Twitter '390umeda'


2. 파워퍼프걸 소품


인사이트Intagram 'honoka__arok.725'


인사이트


인사이트


3. 악세사리


인사이트Instagram 'lucy_lumos'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390kyotosanjyo'


4. 핸드폰 케이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390kyotosanjyo'


5. 톰과 제리 소품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390kyotosanjyo'


6. 신발


인사이트Instagram 'lucy_lumos'


인사이트Twitter '390kyotosanjyo'


7. 마루코는 아홉살 소품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390kyotosanjyo'


8. 이모지 소품


인사이트Instagram 'indonih0n'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390kyotosanjyo'


일본 여행 중 샀다가 기내 반입 못해 '버려야' 했던 물품들일본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기내 반입 금지 물품을 미리 확인할 것을 당부한다.


김한솔 기자 hanso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