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바둑 꿈나무 위한 '국수전 챔피언스클럽' 개최

인사이트한화생명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한화생명이 바둑 꿈나무들에게 용기를 북돋아 주는 시간을 마련했다.


11일 한화생명은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국수전 챔피언스클럽 2017'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국수전 챔피언스클럽은 바둑대회 우승자 모임으로, 우승자 간 유대감을 키워주고 바둑 챔피언을 꿈꾸는 어린이들에게 꿈을 심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역대 우승자들이 모여 팀 별 대항전을 치루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됐다. 


오전에는 각 팀에서 한 명씩 1대 1로 대결해 우승팀을 가리는 8대 8 단체전이 열렸고, 오후에는 대국 한 판을 각 팀원이 번갈아 참석하는 릴레이 대국이 이뤄졌다.


올해 우승자인 강현재 군을 위한 신입 신고 이벤트도 있었다. 


강현재 군은 선배 우승자 16명과 번갈아 한 수 씩 두며 대국을 펼쳤다. 경기의 승패를 떠나 선배가 착점할 때마다 후배에게 좋은 기운을 불어 넣어준다는 의미로 마련된 이벤트다.


이번 챔피언스클럽을 빛내준 우승자 모두에게 한화생명은 감사의 의미를 담아 각자의 사진과 우승 당시의 기보가 새겨진 인증패를 전달했다.


우승자들은 이에 대한 보답으로 릴레이 대국에 사용된 바둑판에 사인을 한 뒤 한화생명에 기증했다.


홍정표 한화생명 경영지원실장은 "한화생명 국수전 챔피언스 클럽은 한국 바둑을 부흥시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개최됐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바둑 인재들이 대한민국 제 2의 바둑 전성기를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민경 기자 minky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