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8 18℃ 서울
  • 18 18℃ 인천
  • 16 16℃ 춘천
  • 19 19℃ 강릉
  • 18 18℃ 수원
  • 16 16℃ 청주
  • 16 16℃ 대전
  • 16 16℃ 전주
  • 18 18℃ 광주
  • 18 18℃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롯데푸드, 탱글한 통살새우 들어 있는 '라퀴진 새우통살스틱' 출시

롯데푸드의 육가공 기반 HMR 브랜드 '라퀴진'이 신제품 출시로 브랜드를 확대하고 있다.

인사이트롯데푸드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롯데푸드의 육가공 기반 HMR 브랜드 '라퀴진'이 신제품 출시로 브랜드를 확대하고 있다.


22일 롯데푸드는 레스토랑 퀄리티의 훌륭한 요리를 구현한 '라퀴진' 신제품으로 스틱 형태의 냉동 간식 '라퀴진 새우통살스틱'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프랑스어로 훌륭한 '요리'라는 뜻의 '라퀴진'은 레스토랑 등 전문점에서 인기가 높은 메뉴를 가정에서 간편히 즐길 수 있도록 제품화한 브랜드다.


라퀴진은 지난해 말 브랜드 론칭 후 함박스테이크, 로스트햄, 오븐치킨, 치즈스틱 등 지속적인 신제품 출시로 올해 1~10월 매출 200억원을 넘어섰다.


롯데푸드는 내년에는 라퀴진 브랜드를 냉동 제품 라인업을 더욱 확대해 400억원 브랜드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롯데푸드


이번에 출시된 '라퀴진 새우통살스틱'은 형태가 살아있는 통새우살을 넣어 탱글탱글하게 씹히는 맛이 특징인 제품이다.


안에는 크림치즈의 풍성한 맛을 더하고 바깥 부분은 고소한 빵가루와 감자플레이크로 감싸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을 살렸다.


일반 치즈스틱 정도의 크기로 간편하게 간식으로 먹을 수 있다.


또한 새우통살스틱을 빵 사이에 끼워 넣으면 새우버거로도 만들 수 있어 한 끼 식사로 활용할 수 있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식생활이 고급화되면서 레스토랑이나 전문점의 맛을 가정에서도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 수요는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