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세 모녀 살해 용의자 문경서 검거


 

서초구 세 모녀 살해 용의자가 경북 문경에서 검거됐다.


앞서 6일 오전 6시31분쯤 서울 서초구의 한 아파트에서 A씨(48)가 부인(43)과 큰딸(13), 작은딸(8)을 머플러로 목을 졸라 살해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A씨는 범행 직후 “처와 아이들을 죽이고 자신도 죽겠다”며 119에 신고를 했다. 이어 A씨는 잠적했다.

긴급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부인과 두 딸의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은 사인 규명을 위해 부검을 할 예정이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