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서 '여전한 우정' 드러낸 '원더걸스 원년 멤버' 선미·현아

인사이트KBS 2TV '뮤직뱅크'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그룹 원더걸스의 원년 멤버 선미와 현아가 여전히 돈독한 우정을 자랑했다.


지난 1일 '원더걸스'의 전 멤버 선미와 현아는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각각 '가시나', '베베'무대를 선보였다.


각자의 무대를 훌륭하게 소화한 두 사람은 이후 인사 자리에서 '껌딱지'처럼 붙어 장난을 치는 등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인사이트KBS 2TV '뮤직뱅크'


또 서로 눈을 마주 보고 웃거나 짧은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특히 가수 윤종신이 노래를 부르자 선미는 이에 맞춰 춤을 췄고, 현아는 이러한 선미의 모습을 흐뭇하게 바라봤다.


두 사람은 지난 2007년 2월 원더걸스로 데뷔한 후 1집 '아이러니' 활동을 함께 했다. 


이후 현아는 원더걸스를 탈퇴해 '포미닛'으로 다시 데뷔했지만 이들은 꾸준히 연락을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KBS 2TV '뮤직뱅크'


한편 현아는 이날 가진 컴백 인터뷰에서 "내 컴백 무대는 잠시 후에 만날 수 있다"며 "그 전에 제일 예쁜 내 친구 선미의 무대를 먼저 만나보자"라고 말해 친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정형돈도 극찬한 현아의 '버블팝' 2배속 완벽 댄스 (영상)팔색조 매력을 지닌 현아가 주간아이돌에서 멋진 춤솜씨를 선보였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