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립스틱을 아무데나 두면 안되는 이유 (사진)

via 온라인 커뮤니티

 

아이를 키우는 집에서 항상 긴장해야 하는 이유가 담긴 사진이 온라인에서 확산되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부모님들 퇴근 후 집 왔다가 기절하는 사진'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누리꾼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사진 속 아이는 몸과 옷이 온통 빨간색으로 물든 채 누워있다. 피처럼 보여 보는 이들을 심장을 떨리게 한 빨간 물질은 다행히도 사진 하단에 뒹구는 '립스틱'이었다.

 

아기는 방바닥과 침구까지 립스틱 범벅으로 만들어 놨다. 곁에 있는 건 무조건 만지고 보는 아기의 호기심이 이런 사태를 만든 것이다.

 

보는 사람의 심장을 쿵 떨어질듯 놀라게 하는 동시에 '아기를 기를 때는 한 순간도 눈을 떼서는 안된다'는 경각심을 주는 사진이다.

 

via 온라인 커뮤니티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