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소감 전한 혁오 "아이유 이기고 싶다···도와주세요"

인사이트두루두루amc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혁오 밴드의 보컬 오혁이 컴백 소식과 함께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지난 24일 혁오밴드는 서울 한남동 디뮤지엄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첫 정규앨범 '23'의 음감회에서 컴백 소감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날 혁오밴드는 현재 음원 차트 1위를 휩쓸고 있는 가수 아이유의 신곡을 뛰어넘고 싶다며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인사이트페이브엔터테인먼트


혁오밴드의 보컬 오혁은 "당연히 아이유와 같이 한 '사랑이 잘'을 당연히 이기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그는 "그 노래뿐 아니라 '팔레트'도 이기고 싶다. 그래서 도와주세요"라고 덧붙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앞서 오혁은 아이유의 선공개 곡 '사랑이 잘'의 피처링에 참여한 바 있다. '사랑이 잘'은 발매 직후 각종 음원 차트 1위를 휩쓸어 화제를 모았다.


한편 지난 24일 혁오밴드는 데뷔 2년 반 만에 첫 정규앨범 '23'과 함께 컴백했다.


홍지현 기자 jheditor@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