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파' 여자 축구 국가대표 이민아 선수의 청순 셀카

인사이트instagram 'mina_world_'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대한민국 여자축구 국가대표 이민아 선수의 청순한 미모가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달 30일 이민아 선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민아는 턱에 손을 받친 채 새침한 표정을 짓고 있다.


1991년생으로 올해 26살인 이민아는 지난 2011년부터 WK리그 인천 현대제철 레드엔젤스에서 활약하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mina_world_'


청순한 외모로 많은 주목을 받고 있지만 2009년 대한축구협회 여자최우수선수상을 수상할 만큼 실력도 뛰어나 국가대표팀에서 활약하고 있다.


이민아의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여신이시네요", "응원할게요. 아시안컵 힘내세요", "오늘도 화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민아를 포함한 대한민국 여자축구 국가대표팀은 지난 7일 북한과의 2018 아시안컵 최종예선 2차전서 1대1로 비기며 1승 1무를 기록했다.


인사이트instagram 'mina_world_'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