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9 (수)
  • 서울 7 °C
  • 인천 7 °C
  • 춘천 4 °C
  • 강릉 8 °C
  • 수원 7 °C
  • 청주 8 °C
  • 대전 8 °C
  • 전주 7 °C
  • 광주 5 °C
  • 대구 7 °C
  • 부산 8 °C
  • 제주 13 °C
  • 울릉도 9 °C
홍상수 감독 아내 "이혼은 없다…남편 돌아올 것"
홍상수 감독 아내 "이혼은 없다…남편 돌아올 것"
정희정 기자 · 03/21/2017 11:36AM

인사이트MBC '리얼스토리 눈'


[인사이트] 정희정 기자 =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열애를 인정한 가운데 홍 감독의 아내가 심경을 밝혔다.


지난 20일 MBC '리얼스토리 눈'과 인터뷰한 홍상수 감독 아내는 이혼 거부 의사를 확실히 전했다.


홍 감독 아내는 "이혼이란 없다. 남편이 큰소리 치고 돌아올 것 같은, 황당하게 들릴 수 있겠지만 남편은 그럴 사람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를 지금 이 지옥 속에 빠뜨려놓고 남편은 너무 행복한 표정을 해서 김민희를 쳐다본다"며 "남편은 지금 첫사랑에 빠진 소년같다. 그런데 우리는 정말 잘 살았다"고 토로했다.


또한 "끝난 부부사이인데 왜 그러냐고, 어처구니가 없다. 난 부부생활의 기회를 더 주고 싶다"며 "힘들어도 여기서 그만둘 수 없다. 30년 동안 좋았던 추억이 너무 많다. 이대로 끝낼 수 없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gettyimages


앞서 홍상수 감독은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국내 시사회에서 김민희와의 관계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서로 사랑하는 사이"라고 직접 말한 바 있다.


김민희 역시 "만남을 소중히 여기고 있다"며 홍 감독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인사이트 MBC '리얼스토리 눈'


'리얼스토리 눈' 제작진이 홍 감독을 직접 찾아가 아내에 대해 묻자 "그만 얘기해라. 아무 상관없다"며 강한 거부 의사를 표했다.


게다가 홍 감독은 "나한테 수없이 문자한다"면서 "만나자고 해도 안 만나는 사람이니까 그만 얘기해라"고 답했다.


한편 홍상수 감독은 아내를 상대로 법원에 이혼 소송을 제기한 상태다.


정희정 기자 heejung@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