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5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연예

너무 예뻐서 SM서도 탐냈다는 YG 걸그룹 멤버 (영상)

NAVER TV캐스트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인사이트] 김선혜 기자 = YG 걸그룹 블랙핑크 지수가 데뷔 전 SM에 캐스팅된 비화를 공개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블랙핑크 멤버 지수와 로제가 출연해 과거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이날 MC 규현은 지수에게 "YG패밀리 콘서트장에서 SM 매니저에게 캐스팅 제의를 받았다는 말을 들었다"며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지수는 "연습생 친구들과 회사에서 하는 콘서트 관람 중 '혹시 연예인 해볼 생각 없니?'라는 제의를 받았다"며 "당시 제가 비공개 연습생이어서 회사가 따로 있다고만 말하고 거절했다"고 답했다.


이후에도 SM 매니저는 "우리 SM이다. 같이 일해보자. 지금 회사가 어디냐"고 물으며 끝까지 지수를 포기하지 않으려 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구라 역시 "얼굴이 SM에 더 가까운 상이다"라며 캐스팅 매니저가 끈질기게 따라붙은 것이 이해된다는 듯 말했다.


김선혜 기자 seonhy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