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4 (금)
  • 서울 12 °C
  • 인천 12 °C
  • 춘천 11 °C
  • 강릉 5 °C
  • 수원 12 °C
  • 청주 13 °C
  • 대전 13 °C
  • 전주 10 °C
  • 광주 11 °C
  • 대구 13 °C
  • 부산 12 °C
  • 제주 11 °C
  • 울릉도 8 °C
'치킨집 사장' 유인나 정체는 '공유 여동생' 김소현이었다
'치킨집 사장' 유인나 정체는 '공유 여동생' 김소현이었다
장영훈 기자 · 12/25/2016 09:46AM

인사이트tvN '도깨비'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도깨비' 저승사자 이동욱이 눈물을 흘리게 만들었던 그림 속 여인 김소현의 정체는 다름아닌 공유 여동생이었다.


그리고 '치킨집 사장' 써니 유인나의 본명은 '김선'으로 도깨비 여동생 김소현의 환생이었고, 저승사자 이동욱은 '어린 왕' 김민재였음을 암시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tvN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도깨비)에서는 써니(유인나)를 좋아하는 마음을 감추지 못하는 저승사자(이동욱)이 자신의 과거 기억을 조금씩 되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저승사자를 만난 써니는 "내 진짜 이름은 외자예요. 김선"이라며 "우리 부모님이 나 잘 살라고 없는 살림에 돈까지 주고 지은 이름"이라고 자신의 실제 이름을 밝혔다.


인사이트tvN '도깨비'


김선은 죽은 김신의 여동생으로 고려의 왕비였던 바로 김소현이었다. 앞서 김신은 전쟁에서 승리하고 돌아왔지만 어린 왕 왕여(김민재)에게 역적으로 몰리며 끝내 죽음을 맞이했고 오빠를 살리려고 했던 김선 역시 죽음을 맞았다.


같은 시간 김신이 어린 왕 왕여의 이름을 써내려가는 순간 저승사자는 갑작스럽게 밀려오는 고통에 괴로워하며 어쩔 줄 몰라했다. 결국 써니와 헤어진 저승사자는 "무언가 잘못되었어"라고 말해 저승사자의 정체는 바로 왕여였음을 암시해 앞으로 써니와 저승사자의 관계가 어떻게 그려질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이날 김신이 자신의 신부 지은탁을 살리기 위해서는 검을 뽑고 죽어야 하는 비극적인 운명에 놓인 사실을 알게 돼 김신이 과연 어떤 선택을 내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NAVER TV캐스트 tvN '도깨비'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