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01 (월)
  • 서울 5 °C
  • 인천 5 °C
  • 춘천 4 °C
  • 강릉 2 °C
  • 수원 5 °C
  • 청주 6 °C
  • 대전 6 °C
  • 전주 7 °C
  • 광주 0 °C
  • 대구 7 °C
  • 부산 8 °C
  • 제주 8 °C
  • 울릉도 9 °C
최근 촛불 집회 이후 다시 확산되고 있는 일러스트 작품
최근 촛불 집회 이후 다시 확산되고 있는 일러스트 작품
성보미 기자 · 11/14/2016 04:28PM

인사이트사진 제공 = 석정현 작가


[인사이트] 성보미 기자 = 세월호 추모 집회를 위해 만들어졌던 공식 포스터가 최근 집회 이후 다시 온라인상에서 확산되며 많은 시민들의 가슴을 울리고 있다.


앞서 지난 4월 17일 삽화가 석정현 씨는 4·16 세월호 참사 당시 희생당한 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일러스트 작품을 제작해 공개한 바 있다.


해당 그림에는 종로 거리를 환하게 비추는 촛불 행렬과 그런 시민들을 고래등 위에서 흐뭇하게 바라보는 아이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당시 석정현 작가는 "얘들아 보고 있지? 언제든 다시 내려와라"라며 깊은 여운을 남기기도 했다.


이후 지난 12일 광화문 일대에서는 전례를 보기 힘든 최대 규모의 촛불 집회가 열렸고, 이날 온라인상에서는 해당 포스터가 곳곳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배우 김규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들아 어른들이 미안하다. 그리고 학생들아 고맙다"라며 해당 그림을 게시했다.


이외에도 여러 누리꾼들은 "아이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나라가 되기 위해 촛불을 들고 거리로 나왔다", "허무하게 희생당한 아이들이 오늘따라 더 생각난다"라며 이 작품을 공유했다.


한편 석정현 작가는 지난 2014년 마왕 신해철과 세월호로 희생 당한 아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남긴 일러스트 작품으로도 많이 알려져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석정현 작가


성보미 기자 bomi@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