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2 (수)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연예

이준,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위해 '1천만원' 기부

인사이트용필름


[인사이트] 박초하 기자 = KBS 2TV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톱스타 '안중희'로 활약 중인 배우 이준이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돕기 위해 1천만원을 기부했다.


17일 이준의 소속사 프레인TPC 측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위한 복지시설 '나눔의 집'에 1천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경기도 광주시 퇴촌면에 위치한 '나눔의 집'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모여 있는 복지시설이다.


특히 이준은 자신의 본명인 '이창선'으로 몰래 기부한 것으로 알려져 훈훈함을 더했다.


인사이트Instagram 'leechangsun27'


사실 이준의 기부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3년 전인 지난 2014년에도 이준은 세월호 침몰 사고 희생자 유가족과 실종자 가족을 위해 1천만원을 전달했다.


당시에도 자신의 본명으로 기부했으며, 기부 사실이 알려지자 "기부는 처음이라며 소액이어서 죄송하다"는 말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그룹 엠블랙 출신인 이준은 현재 KBS 2TV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안중희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인사이트Instagram 'leechangsun27'


'아이해' 이유리, 이준 '출생의 비밀' 알았다 (영상)변혜영(이유리)이 아빠 한수(김영철)와 안중희(이준) 사이의 출생의 '비밀'을 알게 됐다.


박초하 기자 choha@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