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3 (목)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사회

국내 방송 출연했던 탈북 여성, 北 매체 출연해 남한 '맹비난'

인사이트(좌) TV조선 '애정통일 남남북녀 시즌2', (우) 우리민족끼리TV


국내 종합편성채널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탈북여성이 북한의 선전 매체에 등장했다.


북한의 대외선전용 매체인 '우리민족끼리'는 16일 공개한 '반공화국 모략선전에 이용되었던 전혜성이 밝히는 진실'이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전혜성'이라고 신분을 밝힌 탈북여성을 출연시켰다.


전씨는 영상에서 "2014년 1월 탈북했고 지난 6월 조국(북한)의 품에 안겼다. 평안남도 안주시 문봉동에서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다"면서 한국에서 종편 출연경위 등에 관해 설명했다.


인사이트TV조선 '애정통일 남남북녀 시즌2'


전씨는 국내 종편의 프로그램에 '임지현'이라는 가명으로 출연한 적이 있다면서 "시키는 대로 악랄하게 공화국을 비방하고 헐뜯었다"고 주장했다. 그는 국방TV에도 출연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전씨는 "잘 먹고 돈도 많이 벌 수 있다는 환상을 가지고 남조선으로 가게 됐다"고 탈북 경위를 밝히고 "돈을 벌기 위해 술집 등을 떠돌아다녔지만 돈으로 좌우되는 남조선에서 육체적, 정신적 고통만 따랐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전씨가 최근 재입북한 것으로 추정되지만, 구체적인 입북 경위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TV조선 '애정통일 남남북녀 시즌2'


일부 탈북민들은 북한 선전매체에 나온 인물이 국내 방송에 출연한 여성이 맞다면서 그가 중국에서 유인 납치됐을 가능성도 있다고 주장했다.


정부 관계자는 "해당 인물의 재입북 여부 등에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2년 전 재입북한 탈북민 김만복씨도 해당 영상물에 출연, "(남한 종편 프로그램들이) 구미에 맞는 말들만 하도록 유도한다"면서 "(북한) 모략방송은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거짓말로 엮어댄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북한군 귀순 병사 "남한 드라마·영화보며 동경해왔다"지난 23일 중부전선을 통해 귀순한 북한군 병사가 평소 남한 드라마를 보며 남한사회를 동경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