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3 (화)
  • 서울 22 °C
  • 인천 22 °C
  • 춘천 22 °C
  • 강릉 24 °C
  • 수원 23 °C
  • 청주 24 °C
  • 대전 24 °C
  • 전주 24 °C
  • 광주 24 °C
  • 대구 26 °C
  • 부산 26 °C
  • 제주 20 °C
  • 울릉도 19 °C
"기죽지 마, 괜찮아" 악플 힘들어하는 권현빈 격려한 윤지성
"기죽지 마, 괜찮아" 악플 힘들어하는 권현빈 격려한 윤지성
김소영 기자 · 05/20/2017 08:49AM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 중인 연습생 윤지성이 권현빈을 격려하는 장면이 주위를 훈훈하게 한다.


지난 19일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는 YG케이플러스 연습생 권현빈과 MMO 연습생 윤지성이 '악플'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권현빈은 "보여준 게 없어 떨어질까 봐 무섭다"고 고백했다.


앞서 권현빈은 그룹 평가 당시 준비 과정에서 누리꾼들에게 실력 및 연습 태도 등에 대한 지적을 받았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이에 윤지성은 그를 진심을 다해 격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윤지성은 "나도 너처럼 힘들다. 상상 이상으로 욕을 먹는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그는 "내가 못생긴 것 인정하고, 나이 많은 것 안다. 나 때문에 보기가 싫다는 것부터 시작해서 난리 났다"라고 밝혔다.


이어 "근데 실력으로 욕 안 먹기 위해서 열심히 할 거다. 우리 (포지션 평가) 잘 해야 한다. 그래야 우리가 다른 걸로 욕먹고 이걸로는 욕 안 먹는 것이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우울해하는 동료를 챙기며 악성 댓글에 대한 소신을 밝힌 윤지성의 조언에 누리꾼들은 "진심으로 동료를 위하는 마음이 느껴진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두 사람이 속한 보컬 조는 이날 아이오아이 '소나기' 무대를 선보이며 일부 연습생들을 눈물짓게 하는 등 감동적 무대를 선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Naver Tv  '프로듀스 101 시즌2'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