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도 좋아해요♥"…임효준 이상형으로 지목된 조이가 부끄러워하며 한 답변

인사이트MBC '섹션TV 연예통신'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그룹 레드벨벳의 멤버 조이가 자신을 이상형으로 지목한 쇼트트랙 임효준 선수에게 화답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의 주연 조이, 우도환, 문가영, 김민재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인터뷰에서 조이는 "임효준 선수가 나를 좋아한다고 했다"며 운을 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섹션TV 연예통신'


앞서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금메달리스트 임효준 선수는 "실제로 봤는데 정말 예뻤다"며 조이를 이상형으로 지목한 바 있다.


조이는 "가문의 영광"이라며 "저를 좋아하신다고요? 저도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어 "저희 친구더라고요. 나중에 만나면 친구 해요"라고 덧붙이며 웃어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섹션TV 연예통신'


한편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남녀가의 위험한 사랑 게임과 이를 시작으로 펼쳐지는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 살 유혹 로맨스다.


오는 12일 오후 10시 MBC에서 첫 방송 된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