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측 "과거 친분 이유로 한 허위 사실에 강경 대응하겠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인스타일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그룹 워너원 측이 강다니엘과 관련된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14일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래퍼 육지담과 캐스퍼 발언 논란에 관련된 공식 입장을 밝혔다.


YMC엔터테인먼트는 "금일 이유가 되고 있는 소속 아티스트의 팬 게시물 관련해 아래와 같은 입장을 전달드립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YMC엔터테인먼트는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1st Look


이를 통해 YMC엔터테인먼트는 열애설 일축과 동시에 적극적인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14일 래퍼 육지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한 팬의 소설 속 주인공이 자신이라고 게시해 논란을 만들었다.


이후 육지담과 워너원 팬들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설전을 벌였다.


이런 상황에서 래퍼 캐스퍼는 "육지담과 강다니엘이 서로 좋은 감정을 주고받은 게 맞다"는 글을 올려 논란의 불을 지폈다.


인사이트Instagram 'kasperxxi'


캐스퍼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육지담과 강다니엘은 2년 전 파티에서 만났고, 이후 좋은 마음으로 연락을 하고 있다는 말을 전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캐스퍼는 "강다니엘이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하고 연습에 집중을 해야 해 지담이와 만나기도 어렵고 연락하기 힘든 상황인 사이라 서로 좋은 감정으로 정리 한 걸로 알고 있다"고 두 사람의 관계를 전했다.


한편 사태가 가라앉을 기미가 보이지 않자 YMC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오후 공식 입장을 밝히며 논란을 일축시켰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사진 제공 = 지오아미


인사이트YMC엔터테인먼트


다음은 YMC엔터테인먼트의 공식 입장 전문이다.


본 소속사는 금일 이슈가 되고있는 소속 아티스트의 팬 게시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은 입장 전달드립니다.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육지담·강다니엘, 서로 마음 있었지만...프듀 직전 바빠지면서 정리"'힙합 밀당녀' 육지담이 '워너원' 강다니엘과 사귀었다는 의미심장한 문구를 남긴 가운데, 래퍼 캐스퍼가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입을 열어 화제가 되고 있다.


"강다니엘과 사귀었다" 육지담 주장에 누리꾼들이 보인 반응래퍼 육지담이 워너원의 강다니엘과 사귀었다고 주장해 논란의 중심에 섰다.


석태진 기자 tae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