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2 (월)
  • 서울 -2 °C
  • 인천 -2 °C
  • 춘천 -9 °C
  • 강릉 1 °C
  • 수원 -2 °C
  • 청주 -2 °C
  • 대전 -3 °C
  • 전주 1 °C
  • 광주 2 °C
  • 대구 0 °C
  • 부산 2 °C
  • 제주 7 °C
스포츠

박지성 어머니, 교통사고 당시 손녀딸 지키려다 큰 부상 입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모친상을 당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박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사고 당시 손녀 박연우 양을 지키려다가 더 큰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뉴스엔 보도에 따르면 박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는 지난해 말 아들 내외가 거주하는 영국 런던을 방문했다가 교통사고를 당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고인은 손녀인 연우 양과 함께 있다가 사고를 당했고, 사고 당시 본능적으로 손녀를 지키려다가 더 큰 부상을 입었다. 손녀 연우 양은 할머니 덕분에 다행히 부상 없이 건강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직후 고인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병상에서 일어나지 못하고 한국 시간으로 오늘(12일) 새벽 세상을 떠났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손녀를 지키려던 고인의 이야기가 알려지면서 가족은 물론 주위 사람들이 큰 슬픔에 잠겨있는 가운데, 대한축구협회는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모친 장명자 씨가 지난해 연말 영국 런던 방문 중 교통사고를 당한 후, 병원 치료 중에 한국 시간으로 오늘 새벽에 운명을 달리하셨다"고 밝혔다.


이어 "장례 절차와 관련한 사항들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지성은 현재 영국 런던에 있으며 큰 충격과 슬픔 속에 장례 절차를 협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지성 모친상…"영국서 교통사고로 사망"박지성 어머니 정명자씨가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해 가족들이 큰 슬픔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다.


"박지성처럼 뛰어라!" 후배들 비판하며 '지성팍' 언급한 맨유 전설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전설' 라이언 긱스가 친정팀의 부진을 지적하면서 박지성을 언급했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