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나라, '리걸인사이트'와 손잡고 전문적 법률 서비스 제공

인사이트큐딜리온 중고나라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1800만 회원이 이용하는 국내 최대 중고거래 플랫폼 '큐딜리온 중고나라'와 법률IT 스타트업 '리걸인사이트'가 1월 10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리걸인사이트는 고소장을 10분만에 자동으로 작성해주는 '마시멜로(Law)'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리걸테크(Legal Tech)' 스타트업이다.


법률문서 한 건당 30~100만원에 달하는 비용 부담을 획기적으로 낮추고, 편의성까지 높인 점을 인정받아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에서 운영하는 '세대융합형 창업지원 프로그램'에 선정되었다.


큐딜리온 중고나라와 리걸인사이트는 각 사가 보유한 온라인 사기예방 프로그램과 모바일 법률 컨설팅 역량을 결합해 월간 순방문자 1500만명, 연간 중고제품 6000만건 이상 등록되는 중고나라에 최신 판례 정보 제공과 법률문서 상담 등 회원들을 위한 법률지원 인프라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리걸인사이트 정재훈 대표 변호사는 "국내 최대 중고거래 플랫폼인 중고나라와 함께 협업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테크놀로지를 적극 활용하여 소비자들에게 멀고 어렵게만 느껴졌던 법률 서비스를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서비스로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큐딜리온 중고나라 최동일 전략기획본부장은 "리걸인사이트의 전문적인 법률 서비스를 제공 받아 중고나라 고객들이 더욱 안심하고 편리하게 중고거래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었다"며 "각 분야에서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다양한 스타트업과 협업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큐딜리온 중고나라는 2016년부터 경찰청 사이버안전국과 '중고거래 사기예방 캠페인', 금융감독원과 '불법금융 근절 캠페인', 네이버페이와 '안전거래 캠페인' 등 안전한 온라인 거래 환경을 만들기 위한 민관 합동 활동을 펼치고 있다.


중고나라, 'TOP 사이버 수사관'으로 신형규 순경 선정온라인 거래 사기 예방과 범죄 척결에 우수한 성과를 기록한 현직 경찰관 으로 신형규 순경이 선정됐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